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아, 괜히샀네” 푸조, 올해 하반기 700km 필살기 소식에 오너들 오열

최동준 에디터 조회수  

푸조, 전기차 시장 공략 본격화

푸조

푸조가 친환경 정책을 베이스로 유럽 시장에서 전기차로 전환하겠다는 결정을 내렸다. 2023년부터 점진적으로 푸조의 모든 신차 라인업이 전기차로 구성될 예정이다. 이러한 결정은 빠르게 변화하는 친환경 자동차 시장에 발맞춰 신차 라인업을 빠르게 구축하기 위함이다. 이를 통해 2025년까지는 전동화 시스템이 타재된 신차를 중심으로 생산할 계획이며, 2030년에는 모든 신차가 순수 전기차로 전환될 것이라는 구체적인 로드맵을 공개했다.

푸조의 E-LION 프로젝트

푸조

푸조의 전기차 전략은 E-LION 프로젝트에 뿌리를 두고 있다. E-LION 프로젝트는 푸조의 친환경차를 위한 청사진으로, 에코시스템, 경험, 전기, 효율성, 환경이라는 5E 요소를 모두 고려한다. 전기차 플랫폼 STLA를 기반으로 신차를 개발하고, 충전부터 커넥티비티 서비스까지 고객 경험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효율성을 강조하여 성능과 전기 비용을 모두 끌어 올리겠다는 의지를 보여주었다.

푸조, 2년간 5종의 신형 전기차 출시

푸조

푸조는 앞으로 2년 동안 5종의 신형 전기차를 출시할 계획이다. 출시 예정인 모델로는 E-308, E-308 SW, E-408, E-3008, E-5008이 있으며, 모두 도심 주행에 최적화된 라이프스타일 전기차다.

푸조

특히, 올해 하반기에 공개될 예정인 E-3008 모델은 최신 전기차 플랫폼인 STLA를 적용, 700km의 주행 가능 거리를 달성할 전망이다. 외관은 3008과 유사하지만 플랫폼 변화로 인해 무게 밸런스와 성능, 공간 구성 등은 완전히 다를 것으로 예상된다. 

기존 모델은 MHEV로 생명 연장

푸조

푸조는 전기차로 과감한 전환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하지만 기존 모델을 완전히 단종시킬 생각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 푸조는 이윤 측면에서 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기존 생산라인을 유지하면서 전기차 전환을 진행한다. 이를 위해 현재 판매 중인 차종에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및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다. 이러한 방식을 통해 푸조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고, 저속 토크를 끌어올려, 15%의 연비향상을 달성하겠다는 계획이다.

푸조

즉, 도심 주행 위주의 신차 라인업이 많은 푸조 입장에서 저속 주행 시 전기 모터만 가동되는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현실적으로 적합하다는 의미다. 최근 푸조는 신형 408을 비롯해 508 등 신차를 쏟아내는 중이다. 유럽에서는 이에 따른 실적 개선에 나선 상황이다. 국내에서도 과거의 오명을 씻고 점차 개선되는 모양새인데, 올해가 마무리 될 즈음 이전과 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author-img
최동준 에디터
capress_partner@capress.kr

댓글0

300

댓글0

[쉬운뉴스] 랭킹 뉴스

  • 예비오너-MZ세대-신차-차주-현대차-기아-가성비
    "차 사면 좋긴 하지" MZ 세대 예비오너들 근황
  • 중고차-제네시스-현대차-인증중고차
    "비싸도 무조건 현대차" 예비 오너들 호구 취급하던 '이 업계' 위기감 고조
  • 디젤-하이브리드-친환경-아빠들-SUV
    "어쩐지 안 보이더라" 아빠들, SUV 살 때 '이 차' 살까 물어보면 말리는 상
  • 서울시-기후동행카드-대중교통-버스-전철-따릉이-무제한-할인
    "서울 아닌데 다행이네" 출퇴근 직장인들, 나도 할인 받을 수 있구나 대환호
  • 현대차-기아-노조-성과급-파업-신차-출고지연
    "어쩐지 욕 엄청 먹더라" 현대차, 기아 신차 출고 또 늦어질 위기
  • 경기도-고속도로-민자도로-통행료-운전자
    "그만 좀 뜯어가라" 경기도 민자도로 통행료, 일부 인상

[쉬운뉴스] 공감 뉴스

  • 미니-쿠퍼-S-BMW-여성-운전자
    "여성 오너들 오열" 디자인 좋은데, 승차감 때문에 팔아버리는 '이 차'의 정체
  • 화물차 과적
    "이제 그만 좀 보자" 욕심 가득 채운 화물차, 계속 다닐 수 있었던 이유
  • 스쿨존-속도제한-운전자
    "간 보지 말고 빨리 바꿔" 스쿨존 속도, 싹 엎었더니 운전자들 대환호!
  • 가로등-도로-교통사고-첨단-사물인터넷-행안부-정부-운전자
    "지금 봤죠? 빨리 피하세요!" 앞으로 도로에 운전자들 환호할 '이것' 설치
  • 음주운전-벌점-과태료-경찰-면제
    "면허 정지죠? 봐드립니다." 경찰, 운전자 36만명에게 이미 특별 혜택줬다
  • 자동차-고속도로-국토부-설연휴-통행량-교통흐름-교통정체-휴게소
    "어쩐지 너무 밀리더라" 국토부, 설 연휴 7시간 20분 원인 공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아빠들 쓰러지겠다’.. BMW 신형 X3, 역대급 실내 드디어 유출 됐죠
    ‘아빠들 쓰러지겠다’.. BMW 신형 X3, 역대급 실내 드디어 유출 됐죠
  • ‘설마 G바겐 표절?’.. 디자인 난리난 영국 SUV, 충격적인 실물 수준
    ‘설마 G바겐 표절?’.. 디자인 난리난 영국 SUV, 충격적인 실물 수준
  • 롤스로이스와 경쟁까지?.. 표절 욕 먹던 중국 자동차, 충격의 근황
    롤스로이스와 경쟁까지?.. 표절 욕 먹던 중국 자동차, 충격의 근황
  • 아반떼 값에 팔리는 ‘독일 수입차’.. 직접 비교하니 이런 차이 있었죠
    아반떼 값에 팔리는 ‘독일 수입차’.. 직접 비교하니 이런 차이 있었죠
  • ‘안 하면 X망한다?’.. 논란의 신차 길들이기, 진짜 진실 이렇습니다
    ‘안 하면 X망한다?’.. 논란의 신차 길들이기, 진짜 진실 이렇습니다
  • ‘올해 상반기 출시’.. 국내 출시 예고한 마세라티 신차, 카푸어들 혼절
    ‘올해 상반기 출시’.. 국내 출시 예고한 마세라티 신차, 카푸어들 혼절
  • ‘설마 가격 올리려고?’.. 아이오닉 7 충격 근황에 예비 차주들 날벼락
    ‘설마 가격 올리려고?’.. 아이오닉 7 충격 근황에 예비 차주들 날벼락
  • ‘그냥 안 만들란다’.. 결국 말 바꾼 벤츠, 전기차 출시 빨간불 켜졌죠
    ‘그냥 안 만들란다’.. 결국 말 바꾼 벤츠, 전기차 출시 빨간불 켜졌죠
  • ‘셀토스 취소한다’.. 폭스바겐, 쿠페형 SUV 신차 포착에 네티즌 난리
    ‘셀토스 취소한다’.. 폭스바겐, 쿠페형 SUV 신차 포착에 네티즌 난리
  • BMW에 밀리더니 결국.. 굴욕의 벤츠, 지난달 판매량 고작 17대 뿐?
    BMW에 밀리더니 결국.. 굴욕의 벤츠, 지난달 판매량 고작 17대 뿐?
  • 재출시 시급해.. 다시 나와도 잘 팔릴 것 같은 ‘단종 국산차’ BEST 3
    재출시 시급해.. 다시 나와도 잘 팔릴 것 같은 ‘단종 국산차’ BEST 3
  • 차를 발로 만드나?.. 현대차 아반떼, 조립 불량 근황에 네티즌 ‘충격’
    차를 발로 만드나?.. 현대차 아반떼, 조립 불량 근황에 네티즌 ‘충격’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사망 전, 스티븐 잡스가 직접 밝힌 애플의 특이한 승진 제도 화제

    이슈 

  • 2
    메타 CEO 마크 주커버그, 그가 선택한 새로운 취미는 바로 "이것"?! (+정체)

    이슈 

  • 3
    "다이하드 2" 배우 토니 가니오스, 심장마비로 돌연 사망... 향년 64세

    이슈 

  • 4
    최근 유퀴즈 출격한 티모시 샬라메, "듄: 파트2"로 화려한 컴백

    이슈 

  • 5
    칸예 웨스트, 이번엔 "얼굴 없이" 등장? 파격적인 그의 패션 행보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5시간의 대수술로 한동안 노래할 수 없던 여가수 근황

    이슈 

  • 2
    테일러 스위프트의 전용기 경로를 낱낱이 인스타에 게시한 남성의 최후

    이슈 

  • 3
    '스타트렉'의 스타 게리 그레이엄, 심장마비로 향년 73세에 사망…

    이슈 

  • 4
    SNS에서 화제된 "젖은 아이폰 말리는법"에 대한 애플의 충격적인 답변

    이슈 

  • 5
    4월 초 떠나는 푸바오... 다른 나라 역시 마찬가지 상황 처했다

    이슈 

[쉬운뉴스] 추천 뉴스

  • 미니-쿠퍼-S-BMW-여성-운전자
    "여성 오너들 오열" 디자인 좋은데, 승차감 때문에 팔아버리는 '이 차'의 정체
  • 화물차 과적
    "이제 그만 좀 보자" 욕심 가득 채운 화물차, 계속 다닐 수 있었던 이유
  • 스쿨존-속도제한-운전자
    "간 보지 말고 빨리 바꿔" 스쿨존 속도, 싹 엎었더니 운전자들 대환호!
  • 가로등-도로-교통사고-첨단-사물인터넷-행안부-정부-운전자
    "지금 봤죠? 빨리 피하세요!" 앞으로 도로에 운전자들 환호할 '이것' 설치
  • 음주운전-벌점-과태료-경찰-면제
    "면허 정지죠? 봐드립니다." 경찰, 운전자 36만명에게 이미 특별 혜택줬다
  • 자동차-고속도로-국토부-설연휴-통행량-교통흐름-교통정체-휴게소
    "어쩐지 너무 밀리더라" 국토부, 설 연휴 7시간 20분 원인 공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아빠들 쓰러지겠다’.. BMW 신형 X3, 역대급 실내 드디어 유출 됐죠
    ‘아빠들 쓰러지겠다’.. BMW 신형 X3, 역대급 실내 드디어 유출 됐죠
  • ‘설마 G바겐 표절?’.. 디자인 난리난 영국 SUV, 충격적인 실물 수준
    ‘설마 G바겐 표절?’.. 디자인 난리난 영국 SUV, 충격적인 실물 수준
  • 롤스로이스와 경쟁까지?.. 표절 욕 먹던 중국 자동차, 충격의 근황
    롤스로이스와 경쟁까지?.. 표절 욕 먹던 중국 자동차, 충격의 근황
  • 아반떼 값에 팔리는 ‘독일 수입차’.. 직접 비교하니 이런 차이 있었죠
    아반떼 값에 팔리는 ‘독일 수입차’.. 직접 비교하니 이런 차이 있었죠
  • ‘안 하면 X망한다?’.. 논란의 신차 길들이기, 진짜 진실 이렇습니다
    ‘안 하면 X망한다?’.. 논란의 신차 길들이기, 진짜 진실 이렇습니다
  • ‘올해 상반기 출시’.. 국내 출시 예고한 마세라티 신차, 카푸어들 혼절
    ‘올해 상반기 출시’.. 국내 출시 예고한 마세라티 신차, 카푸어들 혼절
  • ‘설마 가격 올리려고?’.. 아이오닉 7 충격 근황에 예비 차주들 날벼락
    ‘설마 가격 올리려고?’.. 아이오닉 7 충격 근황에 예비 차주들 날벼락
  • ‘그냥 안 만들란다’.. 결국 말 바꾼 벤츠, 전기차 출시 빨간불 켜졌죠
    ‘그냥 안 만들란다’.. 결국 말 바꾼 벤츠, 전기차 출시 빨간불 켜졌죠
  • ‘셀토스 취소한다’.. 폭스바겐, 쿠페형 SUV 신차 포착에 네티즌 난리
    ‘셀토스 취소한다’.. 폭스바겐, 쿠페형 SUV 신차 포착에 네티즌 난리
  • BMW에 밀리더니 결국.. 굴욕의 벤츠, 지난달 판매량 고작 17대 뿐?
    BMW에 밀리더니 결국.. 굴욕의 벤츠, 지난달 판매량 고작 17대 뿐?
  • 재출시 시급해.. 다시 나와도 잘 팔릴 것 같은 ‘단종 국산차’ BEST 3
    재출시 시급해.. 다시 나와도 잘 팔릴 것 같은 ‘단종 국산차’ BEST 3
  • 차를 발로 만드나?.. 현대차 아반떼, 조립 불량 근황에 네티즌 ‘충격’
    차를 발로 만드나?.. 현대차 아반떼, 조립 불량 근황에 네티즌 ‘충격’

추천 뉴스

  • 1
    사망 전, 스티븐 잡스가 직접 밝힌 애플의 특이한 승진 제도 화제

    이슈 

  • 2
    메타 CEO 마크 주커버그, 그가 선택한 새로운 취미는 바로 "이것"?! (+정체)

    이슈 

  • 3
    "다이하드 2" 배우 토니 가니오스, 심장마비로 돌연 사망... 향년 64세

    이슈 

  • 4
    최근 유퀴즈 출격한 티모시 샬라메, "듄: 파트2"로 화려한 컴백

    이슈 

  • 5
    칸예 웨스트, 이번엔 "얼굴 없이" 등장? 파격적인 그의 패션 행보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5시간의 대수술로 한동안 노래할 수 없던 여가수 근황

    이슈 

  • 2
    테일러 스위프트의 전용기 경로를 낱낱이 인스타에 게시한 남성의 최후

    이슈 

  • 3
    '스타트렉'의 스타 게리 그레이엄, 심장마비로 향년 73세에 사망…

    이슈 

  • 4
    SNS에서 화제된 "젖은 아이폰 말리는법"에 대한 애플의 충격적인 답변

    이슈 

  • 5
    4월 초 떠나는 푸바오... 다른 나라 역시 마찬가지 상황 처했다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