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상상초월 갑질” 정부, 르노코리아 대리점 괴롭히기 철퇴

안수림 에디터 조회수  

르노코리아, 대리점 불이익 제재
초긴급 주문 페널티 문제
공정위, 법 위반 첫 제재


정부, 르노코리아 대리점 패널티 제재

르노-코리아-공정거래위원회-정부
르노코리아 차량 예시 – 출처 : 르노코리아

공정거래위원회는 르노코리아자동차㈜(이하 ‘르노코리아’)가 대리점을 상대로 초긴급 주문 페널티 제도를 일방적으로 시행하며 자동차부품 공급가격을 조정하여 대리점의 마진을 과도하게 축소한 행위에 대해 시정명령을 부과하기로 결정해 주목받고 있다.

초긴급 주문 페널티 제도란, 대리점이 평일 15시까지 주문하면 정기수령일 이외에 주문 익일에도 부품을 수령할 수 있는 반면, 본사가 해당 부품의 공급가를 정기주문 대비 높게 책정하여 대리점에 공급하는 제도다.

이로 인해 대리점의 마진이 크게 줄어 많은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적법하지 않은 계약서라는 정부 입장

르노-코리아-공정거래위원회-정부
르노코리아 차량 예시 – 출처 : 르노코리아

르노코리아는 2012년 6월부터 2022년 12월까지 대리점이 필수보유부품을 초긴급으로 주문할 경우, 대리점의 마진을 90% 이상 축소하거나 마진을 없게 하는 페널티 제도를 운영하면서 총 305개 대리점에 약 3억 9천만원 규모(394,635천 원)의 페널티를 부과했다. 

공급업자가 대리점에 공급하는 상품의 공급가격은 대리점의 이익과 관련된 핵심 사항으로, 일정한 의무 위반을 이유로 공급가격을 조정하고자 할 때는 그 의무에 관한 사항과 의무 위반 시 공급가격 조정 내용이 계약서에 명시되어야 한다. 그러나 르노코리아와 대리점이 체결한 계약서에는 이러한 내용이 포함되지 않았다.

공정위는 르노코리아의 이러한 행위가 거래상 지위를 부당하게 이용하여 대리점에게 불이익을 주는 행위로서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 제23조 제1항 및 「대리점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 제9조 제1항을 위반한 것으로 판단하였다.

본사 갑질 제재한 최초 사례로 남아

르노-코리아-공정거래위원회-정부
르노예시 – 출처 : 르노코리아

이번 조치는 대리점법 제정 이후 자동차 부품 공급업체가 거래상 지위를 부당하게 이용하여 대리점에게 불이익을 제공한 것에 대해 제재한 최초의 사례다. 이는 중소사업자인 대리점의 권익을 보호하고, 공급업자(본사)의 법 준수 의식을 높였다는 데 의의가 있다.

공정위는 앞으로도 대리점에 대한 공급업자의 동일한 법 위반이 재발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감시하고, 법 위반행위를 적발할 경우 엄중히 제재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author-img
안수림 에디터
content@capress.kr

댓글5

300

댓글5

  • 결론: 마지막 정비비를 지불해야하는 소비자만 덤터기 쓰는거지.

  • 없음

  • VOLATO

    너도 대리점들을 이냐

  • 깐대

    대리점들을 호구로 아는 르노것들 대단하다 👍 그러니 부품값 비싸다고 차를 폐차시키는 일들이 빈번하다.

[쉬운뉴스] 랭킹 뉴스

  • 택시-지자체-용인시-과태료-복장-과징금
    "지자체 갑질에 대환호!" 택시 기사 복장 불량하면 과태료
  • 포르쉐-마칸일렉트릭-전기SUV-사전계약
    "전기차 SUV계 혁신" 포르쉐 첫 전기 SUV 마칸, 사전 계약 개시
  • 올림픽대로-강변북로-쓰레기투기-자동차전용도로-과태료-운전자-서울시
    "서울시 분노 폭발" 운전자들 '인간말종' 제발 신고해달라 오열!
  • 자동차-배기가스-배출가스-정비
    “당장 시동켜고 보세요!!” 이런 거 보이면 내 차 시한폭탄!
  • 현대차-기아-무상점검-여름철-휴가철-무료-정비
    "딱 3일 공짜" 현대차·기아, 나중에 차 퍼지면 오열한다
  • 푸조-전기차-e208-e2008-프로모션-할인-보조금
    "5천짜리 3천에 계약" 푸조 전기차 역대급 할인, 얼마나 급했으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6천짜리 GV80, 벤츠 왜 사” 독일차 찍어누르기 시작한 제네시스 근황
    “6천짜리 GV80, 벤츠 왜 사” 독일차 찍어누르기 시작한 제네시스 근황
  • “운전자들, 2조원 뜯겼다” 정부 단속카메라 폭증, 기분 탓 아니었다
    “운전자들, 2조원 뜯겼다” 정부 단속카메라 폭증, 기분 탓 아니었다
  • “이러니 교통환경 걸레짝” 정부도 ‘경악’, 수도권 2600만명 차량 규모
    “이러니 교통환경 걸레짝” 정부도 ‘경악’, 수도권 2600만명 차량 규모
  •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 제주에 단 8곳, ‘그린키’ 인증 받은 친환경 숙소 어디인가 봤더니
    제주에 단 8곳, ‘그린키’ 인증 받은 친환경 숙소 어디인가 봤더니
  •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 이름 때문에… 탕웨이랑 친척설 나오는 배우
    이름 때문에… 탕웨이랑 친척설 나오는 배우
  • 돈이 없어 노래방만 다니다가 성대 결절 왔다는 배우
    돈이 없어 노래방만 다니다가 성대 결절 왔다는 배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6천짜리 GV80, 벤츠 왜 사” 독일차 찍어누르기 시작한 제네시스 근황
    “6천짜리 GV80, 벤츠 왜 사” 독일차 찍어누르기 시작한 제네시스 근황
  • “운전자들, 2조원 뜯겼다” 정부 단속카메라 폭증, 기분 탓 아니었다
    “운전자들, 2조원 뜯겼다” 정부 단속카메라 폭증, 기분 탓 아니었다
  • “이러니 교통환경 걸레짝” 정부도 ‘경악’, 수도권 2600만명 차량 규모
    “이러니 교통환경 걸레짝” 정부도 ‘경악’, 수도권 2600만명 차량 규모
  •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 제주에 단 8곳, ‘그린키’ 인증 받은 친환경 숙소 어디인가 봤더니
    제주에 단 8곳, ‘그린키’ 인증 받은 친환경 숙소 어디인가 봤더니
  •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 이름 때문에… 탕웨이랑 친척설 나오는 배우
    이름 때문에… 탕웨이랑 친척설 나오는 배우
  • 돈이 없어 노래방만 다니다가 성대 결절 왔다는 배우
    돈이 없어 노래방만 다니다가 성대 결절 왔다는 배우

추천 뉴스

  • 1
    "아니, 왜 과태료 뻥튀기?" 스쿨존 아닌데, 세금 뜯어먹는 '이곳'

    공감칼럼 

    실버존-교통사고-고령운전-고령보행자-스쿨존-과태료-2배
  • 2
    "고속도로에 쫙 깔리겠네" 렉스턴 픽업 털어버릴, 신형 콜로라도 다 팔렸다

    핫클릭 

    픽업트럭-렉스턴-스포츠-쉐보레-신형-콜로라도-고속도로
  • 3
    “당장 계약해야!” 올 뉴 콜로라도, 첫날부터 완판 신화 쓴 이유

    핫클릭 

    쉐보레-올뉴콜로라도-픽업트럭-완판-main
  • 4
    "현대차 욕 못하겠다.." 북미 예비오너들 싹 쓸어담을 '필살기' 준비중

    핫클릭 

    기아-kia-EV3-전기차-가성비-CUV-SUV-신차-main
  • 5
    “기아, 너무 퍼줬네” 역대급 가성비 EV3, 오버스펙 실화냐 난리!

    공감칼럼 

    기아-kia-EV3-전기차-가성비-CUV-SUV-신차-main

지금 뜨는 뉴스

  • 1
    "오토바이 싹 쓸렸다" 시민들, 26만 명 지독하게 신고해 과태료 먹였다

    공감칼럼 

  • 2
    “X욕이 튀어나오네” 휴게소에 '이런 차' 보이면 2백 만원 참교육

    공감칼럼 

  • 3
    "경찰도 못 잡아" 폰 보며 운전, 과태료 면제 조건 '황당'

    공감칼럼 

  • 4
    "이러니 가격 확 낮췄지" 테슬라, 30초만에 신차 뽑는 기술 난리났다!!

    핫클릭 

  • 5
    "현대차, 미국 갑질 대환장!" 조만간 지옥행 열차 타야 하나 한숨 푹

    핫클릭 

공유하기

5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