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넷플릭스만? 이제 자동차도 ‘구독’ 한다!!”, 렌터카랑은 다른 ‘차량 구독 서비스’ 정체는?

박도윤 에디터 조회수  

2020년 런칭한 차량 구독 서비스, 
고정된 월 구독료로 보험, 정비, 세금 등 추가 비용 걱정 없어
그러나 높은 비용과 시장 수용성 때문에 아직 거부 반응 커


다양한 차량을 경험할 수 있는 유연성

자동차 구독 서비스 현대 셀렉션 – 출처 : 현대자동차

자동차 구독 서비스는 다양한 차종을 유연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점이 큰 강점이다. 고객은 장기적으로 한 차량에 얽매이지 않고 필요와 취향에 따라 여러 차량을 경험할 수 있다. 여름에는 컨버터블, 겨울에는 SUV를 선택하는 등 계절에 맞는 차량을 이용할 수 있으며, 이는 특히 차량에 대한 개인적 취향이 강한 소비자들에게 매력적이다. 이러한 유연성은 다양한 차량을 타보고 싶은 소비자들에게 큰 장점으로 작용한다.

고정된 월 구독료와 투명한 비용 구조

자동차 구독 서비스 르노 모빌라이즈 – 출처 : 르노 삼성

자동차 구독 서비스의 또 다른 중요한 특징은 고정된 월 구독료에 모든 필수 비용이 포함된다는 점이다. 보험, 정비, 세금 등이 포함되어 있어 예상치 못한 추가 비용에 대한 걱정 없이 차량을 이용할 수 있다. 이는 예산 계획을 세우기 쉽게 하고, 자동차 소유의 부담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준다. 고정 비용으로 운영되기 때문에 예산 관리가 용이하며, 예상치 못한 유지보수 비용 등의 부담에서 자유로워진다.

높은 비용과 시장 수용성의 문제

자동차 구독 서비스 기아 플렉스 – 출처 : 기아 자동차

그러나 자동차 구독 서비스는 높은 비용과 시장 수용성 측면에서 여전히 해결해야 할 문제들이 있다. 소비자들은 단기적으로 구독료가 높게 느껴질 수 있으며, 장기 사용자에게는 전통적인 구매나 리스 방식이 더 경제적일 수 있다. 또한, 자동차 소유에 대한 전통적인 인식과 비교할 때 구독 모델에 대한 시장의 수용도가 아직 낮은 편이다. 이는 자동차를 재산으로 여기는 국내 소비자들의 특성상 구독 서비스에 대한 거부감이 여전히 존재하기 때문이다.

자동차 구독 서비스의 미래 전망

자동차 구독 서비스 기아 플렉스 – 출처 : 기아자동차

자동차 구독 서비스는 아직 초기 단계에 있으며, 현대차와 기아는 각각 ‘현대 셀렉션’과 ‘기아 플렉스’를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두 서비스 모두 2019년에 론칭되었으며, 다양한 차종을 구독할 수 있는 옵션을 제공한다. 그러나 현재까지 가입자 수는 2020년 1만405명에서 2024년 2월 기준 3만2000명으로 크게 늘지 않았으며, 서비스 지역의 제한과 차량 수량 부족 등의 문제로 인해 소비자들의 만족도가 완벽하지는 않다.

자동차 업계는 향후 자율주행 기술과 함께 모빌리티 서비스의 패러다임이 변화하면서 구독 모델이 점차 확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동차 구독 서비스는 현재 시장에서 니치 마케팅으로 자리 잡고 있으며, 향후 목적기반 모빌리티(PBV) 시대를 대비한 예열 과정으로 볼 수 있다. 이 과정에서 소비자들의 거부감을 줄이고, 구독 모델에 대한 인식을 전환하는 것이 중요한 과제로 남아 있다.

관련기사

author-img
박도윤 에디터
content@capress.kr

댓글0

300

댓글0

[쉬운뉴스] 랭킹 뉴스

  • 샤오미-SU7-전기차-고성능-가격-중국차-중국산-main
    "5천짜리 포르쉐 짝퉁" 제로백 1초, 만들다 만 것 아니냐 난리
  • 폭스바겐-전기차-할인-ID4-main
    "3천 후반, 당장 계약!!" ID.4, 700넘게 할인 이번에도 다 팔리겠지
  • 핸들-스티어링휠-디스플레이-물리버튼-아날로그버튼-안전운전-운전자-main
    요즘 차는 다 있는 ‘이 기술’, 호불호 갈리더니 결국 사고 유발로 나락행!
  • 택시-지자체-용인시-과태료-복장-과징금
    "지자체 갑질에 대환호!" 택시 기사 복장 불량하면 과태료
  • 포르쉐-마칸일렉트릭-전기SUV-사전계약
    "전기차 SUV계 혁신" 포르쉐 첫 전기 SUV 마칸, 사전 계약 개시
  • 올림픽대로-강변북로-쓰레기투기-자동차전용도로-과태료-운전자-서울시
    "서울시 분노 폭발" 운전자들 '인간말종' 제발 신고해달라 오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짝퉁이 진짜 잡는다?!” 핸드폰 만들다 하이퍼카를…
    “짝퉁이 진짜 잡는다?!” 핸드폰 만들다 하이퍼카를…
  •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 르노 CEO, “유럽의 전기차 전환, 유연하게 대처해야”
    르노 CEO, “유럽의 전기차 전환, 유연하게 대처해야”
  •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 세계에서 가장 친절한 도시로 꼽힌 이 곳 어디?
    세계에서 가장 친절한 도시로 꼽힌 이 곳 어디?
  • 공항 엑스레이 통과한 배낭 속에 반려견…주인 변명 들어보니
    공항 엑스레이 통과한 배낭 속에 반려견…주인 변명 들어보니
  • 봉준호 영화에서 통역사 맡았던 5개국어 가능한 능력자 배우
    봉준호 영화에서 통역사 맡았던 5개국어 가능한 능력자 배우
  • 회사 그만두더니 1년에 광고 400편 찍었다는 50대 박보검
    회사 그만두더니 1년에 광고 400편 찍었다는 50대 박보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짝퉁이 진짜 잡는다?!” 핸드폰 만들다 하이퍼카를…
    “짝퉁이 진짜 잡는다?!” 핸드폰 만들다 하이퍼카를…
  •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 르노 CEO, “유럽의 전기차 전환, 유연하게 대처해야”
    르노 CEO, “유럽의 전기차 전환, 유연하게 대처해야”
  •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전망 다 가리는 캠핑카 이제 그만…덴마크가 내놓은 특단의 조치
  • 세계에서 가장 친절한 도시로 꼽힌 이 곳 어디?
    세계에서 가장 친절한 도시로 꼽힌 이 곳 어디?
  • 공항 엑스레이 통과한 배낭 속에 반려견…주인 변명 들어보니
    공항 엑스레이 통과한 배낭 속에 반려견…주인 변명 들어보니
  • 봉준호 영화에서 통역사 맡았던 5개국어 가능한 능력자 배우
    봉준호 영화에서 통역사 맡았던 5개국어 가능한 능력자 배우
  • 회사 그만두더니 1년에 광고 400편 찍었다는 50대 박보검
    회사 그만두더니 1년에 광고 400편 찍었다는 50대 박보검

추천 뉴스

  • 1
    "현대차 일본 침략 성공!" 전기차 밀리더니 결국 엎드렸다

    공감칼럼 

    전기버스-현대차-일렉시티타운-일본-유네스코
  • 2
    "정부, 갑질에 오열!" 현대차, 자칫 싹 뒤집어 쓸 위기!

    핫클릭 

    교통사고-급발진-국토부-안전운전-현대차
  • 3
    "운전자들 경악!" 한국 고속도로 단속카메라 도배, 황당한 이유

    공감칼럼 

    이동식단속카메라-정부-국토부-한국도로공사-단속-과태료-운전자
  • 4
    "기름 줄줄 샌다" 여름철 에어컨 사용, 연비 올리는 최적의 선택은?

    공감칼럼 

    에어컨-여름철-연비-자동차상식-운전자-운전자상식
  • 5
    "운전자들 강제 예절주입" 찍히면 대놓고 공개처형, 역대급 효과 '경악!'

    공감칼럼 

    단속카메라-전광판-과태료-단속-사고예방

지금 뜨는 뉴스

  • 1
    “하, 엔진 털렸네..” 제조사들이 기를 쓰고 무료 점검 해주는 이유

    공감칼럼 

  • 2
    손가락 논란 르노, 가성비로 승부보나? 2000만원대 SUV 출시해 화제

    핫클릭 

  • 3
    "10분만에 완판!" 캐딜락 초대형 전기차 리릭, 국내 첫 고객 인도 시작!

    핫클릭 

  • 4
    "고속도로 싹 쓸려나갔다" 43명 대참사 '경악', 대비해도 못 막는다 한숨

    핫클릭 

  • 5
    "진짜 단속 안하네?" 정부, 고속도로 '생지옥' 탈출에 목숨 걸었다

    공감칼럼 

공유하기

0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