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걸 안 산다고?” 신형 전기차 3종, 주행거리 줄어든데도 난리 난 이유

권용민 에디터 조회수  

① 시험대에 오를 전기차 3종

전기차 주행거리

올 하반기 ‘이것’을 탑재한 전기차가 국내 도로 위를 누빈다. 그건 바로 LFP 배터리다. 업계에 따르면 이 배터리를 탑재한 차량은 테슬라 ‘모델 Y’, 기아 ‘레이 EV’, KG모빌리티 ‘토레스 EVX’ 3종이다.

그런데 이 차량들을 두고 공통적으로 우려되는 게 있다 바로 겨울철 주행거리다. 이 배터리는 그동안 리튬이온배터리 대비 겨울철 주행거리가 짧은 게 단점으로 꾸준히 지적되어 왔다. 그런데 일각에선 LFP 배터리의 저온 주행 성능이 올가을 판매에 크게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보는 경우도 있었다. 이유는 뭘까? 함께 살펴보자. 

② 눈에 띄게 줄어든 주행거리

전기차 주행거리

LFP 배터리는 국내 업체가 주력하는 삼원계 배터리보다 안전성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유는 내열성이 좋은 인산철이 들어가 화재 위험이 적기 때문이다. 또한 제조사 입장에선 코발트와 니켈 등이 들어가지 않아 양산이 쉽다.

하지만 화재 위험이 적다해도 겨울철 주행거리는 걱정거리다. 이와 관련해 먼저 앞서 언급한 3종의 상온 국내 인증 상온 복합 주행거리를 살펴보면, 

□ 기아 레이
→ 210km(35kWh 배터리) 

□ 토레스 EVX
→ 433km(73.4kWh 배터리)

□ 테슬라 모델 Y RWD
→ 350km(59kWh 배터리)

다. 그런데 저온 복합거리를 살펴보면

□ 기아 레이(저온, 영하 6.7도 이하)
→ 167km(시내 163km, 고속도로 172km)

□ 토레스 EVX (저온, 영하 6.7도 이하)
→ 333km(시내 310km, 고속도로 361km)

□ 테슬라 모델 Y RWD (저온, 영하 6.7도 이하)
→ 277km(시내 249km, 고속도로 312km)

전기차 주행거리

다. 레이의 저온 복합 주행거리는 상온 복합 주행거리 대비 약 20.5% 낮고, 토레스 EVX는 약 23.0%, 테슬라 모델 Y RWD는 약 20.8% 감소했다. 물론 이 중 토레스 EVX에 들어가는 LFP 배터리가 기존 LFP 배터리 대비 열 안정성이 개선된 제품이 탑재됐다지만, 아직까진 NCM 배터리 대비 겨울철 주행 거리에 대한 불안감은 있을 수밖에 없다. 

③ 아쉽다고 넘기기엔 무시 못 할 가격

전기차 주행거리
카프레스

이러한 단점에도 각 차량들의 가격은 전기차 잠재적 구매자에게 가장 매력적인 요소다. 430km 대 주행거리를 기록한 토레스 EVX의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5% 기준으로 4850만 원부터 5200만 원 사이인데, 이 가격은 현대차 아이오닉 5 롱레인지(5410~5885만 원)와 기아 EV6 롱레인지(5260만~5995만 원) 대비 저렴한 편이다. 

전기차 주행거리

지난달 14일부터 국내 주문 접수가 시작된 테슬라 모델 Y RWD의 가격은 5699만 원으로, 지난 2021년 판매됐던 테슬라 모델 3 롱레인지(5999만 원) 대비 약 300만 원 저렴하게 책정됐다. 참고로 업계에 따르면 현재까지 테슬라 모델 Y RWD의 국내 주문 대수는 최소 2만 대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차 주행거리

레이 EV의 경우 가격이 2,735만 원부터  2,955만 원 사이로 책정됐다. 업계에선 구형 모델(91km) 대비 두 배 이상 늘어난 복합 주행거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기대가 큰 만큼 흥행에는 큰 무리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전기차 주행거리

한 전문가는 전기차의 겨울철 주행거리 감소는 NCM이나 LFP나 모든 배터리가 예외는 아니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반 구매자들 입장에선 겨울철 주행거리가 감소하는 것보다 당장 사려는 전기차의 보조금 혜택 유무와 구매가격을 더 중요하게 바라볼 것이라고 말했다. 정말 그럴까? 차량 가격이 겨울철 주행거리 감소보다 더 큰 영향을 끼칠지에 대한 답은 3종의 차량 모두 판매에 돌입한 뒤 다시 살펴볼 필요가 있겠다.

author-img
권용민 에디터
capress@capress.kr

댓글0

300

댓글0

[쉬운뉴스] 랭킹 뉴스

  • 경기도-고속도로-민자도로-통행료-운전자
    "그만 좀 뜯어가라" 경기도 민자도로 통행료, 일부 인상
  • 미니-쿠퍼-S-BMW-여성-운전자
    "여성 오너들 오열" 디자인 좋은데, 승차감 때문에 팔아버리는 '이 차'의 정체
  • 화물차 과적
    "이제 그만 좀 보자" 욕심 가득 채운 화물차, 계속 다닐 수 있었던 이유
  • 스쿨존-속도제한-운전자
    "간 보지 말고 빨리 바꿔" 스쿨존 속도, 싹 엎었더니 운전자들 대환호!
  • 가로등-도로-교통사고-첨단-사물인터넷-행안부-정부-운전자
    "지금 봤죠? 빨리 피하세요!" 앞으로 도로에 운전자들 환호할 '이것' 설치
  • 음주운전-벌점-과태료-경찰-면제
    "면허 정지죠? 봐드립니다." 경찰, 운전자 36만명에게 이미 특별 혜택줬다

[쉬운뉴스] 공감 뉴스

  • 자동차-고속도로-국토부-설연휴-통행량-교통흐름-교통정체-휴게소
    "어쩐지 너무 밀리더라" 국토부, 설 연휴 7시간 20분 원인 공개
  • 신호등-서울시-빨간불-무단횡단-보행자
    "이거 너무 편하네" 운전자들, 빨리 설치하라 난리였던 '이것' 세금 잘 썼다 칭찬
  • 지자체-운전자-단속-바퀴잠금-대포차-체납
    "안 냈죠? 참교육 합니다!" 지자체, 운전자들 상대로 독하게 잡는다 선언!
  • 이네오스-그레나디어-오프로드-SUV
    "아빠들 현실드림카" 이런 SUV, 디자인·성능 너무 취향저격이다 난리!
  • 설연휴-고속도로-교통대책-국토부
    "어쩐지, 덜 막히더라" 국토부, 고속도로 전부 오픈 선언
  • 제네시스-디자인-슈퍼카-컨셉카
    "디자인은 페라리 이상" 역대급 컨셉카, 제네시스가 한 것 맞냐 난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진짜 출시 임박?’.. 현대차 신형 팰리세이드, 결국 국내서 실물 포착
    ‘진짜 출시 임박?’.. 현대차 신형 팰리세이드, 결국 국내서 실물 포착
  • 단돈 7천만 원대.. 역대급 가성비 ‘아이오닉 5 N’, 깜짝 근황 전했죠
    단돈 7천만 원대.. 역대급 가성비 ‘아이오닉 5 N’, 깜짝 근황 전했죠
  • ‘디자인 미쳤다’ BMW 3시리즈 역대급 풀체인지, 이건 안 사면 후회
    ‘디자인 미쳤다’ BMW 3시리즈 역대급 풀체인지, 이건 안 사면 후회
  • 음주 측정 거부하면 ‘이것’ 처벌.. 정부 참교육에 네티즌 환호성 폭발
    음주 측정 거부하면 ‘이것’ 처벌.. 정부 참교육에 네티즌 환호성 폭발
  • ‘K-프리미엄 수준’.. 화재 위험 터진 제네시스, 결국 이런 결말 맞았죠
    ‘K-프리미엄 수준’.. 화재 위험 터진 제네시스, 결국 이런 결말 맞았죠
  • 5분이면 충전 끝?.. 현대차, ‘OOO’ 전기차 배터리 개발하겠다 난리
    5분이면 충전 끝?.. 현대차, ‘OOO’ 전기차 배터리 개발하겠다 난리
  • 세금 혜택 미쳤네.. 전기차 대신 뜨는 ‘이 차’, 계약만 해도 대박이죠
    세금 혜택 미쳤네.. 전기차 대신 뜨는 ‘이 차’, 계약만 해도 대박이죠
  • 배터리 교체 ‘9천만 원’..? 충격 청구서에 난리 난 전기차 오너들 분통
    배터리 교체 ‘9천만 원’..? 충격 청구서에 난리 난 전기차 오너들 분통
  • 탱크랑 맞먹는다?.. 韓 출시 예정한 사이버트럭, ‘이것’ 수준 재조명
    탱크랑 맞먹는다?.. 韓 출시 예정한 사이버트럭, ‘이것’ 수준 재조명
  • ‘디자인 이게 맞아?’.. 기아 BMW 아우디 다 섞어 놨다는 수입차 정체
    ‘디자인 이게 맞아?’.. 기아 BMW 아우디 다 섞어 놨다는 수입차 정체
  • ‘주행거리 1,600km?’.. 효율 끝판왕 전기차 등장에 경쟁 업계들 비상
    ‘주행거리 1,600km?’.. 효율 끝판왕 전기차 등장에 경쟁 업계들 비상
  • ‘비주얼 예술’.. BMW가 개발 취소한 스포츠카, 출시되면 대박 100%
    ‘비주얼 예술’.. BMW가 개발 취소한 스포츠카, 출시되면 대박 100%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적어도 각 가정에 세명의 아이를 낳아라" 푸틴 충격 발언

    이슈 

  • 2
    르세라핌, 美 코첼라 라인업 합류 소식에 'K팝 역대 최단 기간...'

    이슈 

  • 3
    로미오와 줄리엣 주연 배우들 "15세때 성착취 당해"…' 두 번째 소송 제기

    이슈 

  • 4
    팝타르트의 발명가 윌리엄 포스트, 향년 96세의 나이로 별세

    이슈 

  • 5
    스카이다이버 4명 태운 비행기, 멕시코 해변에 추락…"방문객 1명 사망"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애플 앱스토어에서 갑자기 사라진 "불법 유통 어플" 정체

    이슈 

  • 2
    마블 신작 "판타스틱 4"의 초호화 캐스팅 공식 발표

    이슈 

  • 3
    "미국 캔자스시티 대량 총기난사사건 발생"… 올해 50번째 총기 사건

    이슈 

  • 4
    "아버지 살해 후 폭력 테러 시도 32세 남성", 체포 직전 철조망 넘으려 시도

    이슈 

  • 5
    마릴린 먼로 상대배우 돈 머레이 사망… 향년 94세

    이슈 

[쉬운뉴스] 추천 뉴스

  • 자동차-고속도로-국토부-설연휴-통행량-교통흐름-교통정체-휴게소
    "어쩐지 너무 밀리더라" 국토부, 설 연휴 7시간 20분 원인 공개
  • 신호등-서울시-빨간불-무단횡단-보행자
    "이거 너무 편하네" 운전자들, 빨리 설치하라 난리였던 '이것' 세금 잘 썼다 칭찬
  • 지자체-운전자-단속-바퀴잠금-대포차-체납
    "안 냈죠? 참교육 합니다!" 지자체, 운전자들 상대로 독하게 잡는다 선언!
  • 이네오스-그레나디어-오프로드-SUV
    "아빠들 현실드림카" 이런 SUV, 디자인·성능 너무 취향저격이다 난리!
  • 설연휴-고속도로-교통대책-국토부
    "어쩐지, 덜 막히더라" 국토부, 고속도로 전부 오픈 선언
  • 제네시스-디자인-슈퍼카-컨셉카
    "디자인은 페라리 이상" 역대급 컨셉카, 제네시스가 한 것 맞냐 난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진짜 출시 임박?’.. 현대차 신형 팰리세이드, 결국 국내서 실물 포착
    ‘진짜 출시 임박?’.. 현대차 신형 팰리세이드, 결국 국내서 실물 포착
  • 단돈 7천만 원대.. 역대급 가성비 ‘아이오닉 5 N’, 깜짝 근황 전했죠
    단돈 7천만 원대.. 역대급 가성비 ‘아이오닉 5 N’, 깜짝 근황 전했죠
  • ‘디자인 미쳤다’ BMW 3시리즈 역대급 풀체인지, 이건 안 사면 후회
    ‘디자인 미쳤다’ BMW 3시리즈 역대급 풀체인지, 이건 안 사면 후회
  • 음주 측정 거부하면 ‘이것’ 처벌.. 정부 참교육에 네티즌 환호성 폭발
    음주 측정 거부하면 ‘이것’ 처벌.. 정부 참교육에 네티즌 환호성 폭발
  • ‘K-프리미엄 수준’.. 화재 위험 터진 제네시스, 결국 이런 결말 맞았죠
    ‘K-프리미엄 수준’.. 화재 위험 터진 제네시스, 결국 이런 결말 맞았죠
  • 5분이면 충전 끝?.. 현대차, ‘OOO’ 전기차 배터리 개발하겠다 난리
    5분이면 충전 끝?.. 현대차, ‘OOO’ 전기차 배터리 개발하겠다 난리
  • 세금 혜택 미쳤네.. 전기차 대신 뜨는 ‘이 차’, 계약만 해도 대박이죠
    세금 혜택 미쳤네.. 전기차 대신 뜨는 ‘이 차’, 계약만 해도 대박이죠
  • 배터리 교체 ‘9천만 원’..? 충격 청구서에 난리 난 전기차 오너들 분통
    배터리 교체 ‘9천만 원’..? 충격 청구서에 난리 난 전기차 오너들 분통
  • 탱크랑 맞먹는다?.. 韓 출시 예정한 사이버트럭, ‘이것’ 수준 재조명
    탱크랑 맞먹는다?.. 韓 출시 예정한 사이버트럭, ‘이것’ 수준 재조명
  • ‘디자인 이게 맞아?’.. 기아 BMW 아우디 다 섞어 놨다는 수입차 정체
    ‘디자인 이게 맞아?’.. 기아 BMW 아우디 다 섞어 놨다는 수입차 정체
  • ‘주행거리 1,600km?’.. 효율 끝판왕 전기차 등장에 경쟁 업계들 비상
    ‘주행거리 1,600km?’.. 효율 끝판왕 전기차 등장에 경쟁 업계들 비상
  • ‘비주얼 예술’.. BMW가 개발 취소한 스포츠카, 출시되면 대박 100%
    ‘비주얼 예술’.. BMW가 개발 취소한 스포츠카, 출시되면 대박 100%

추천 뉴스

  • 1
    "적어도 각 가정에 세명의 아이를 낳아라" 푸틴 충격 발언

    이슈 

  • 2
    르세라핌, 美 코첼라 라인업 합류 소식에 'K팝 역대 최단 기간...'

    이슈 

  • 3
    로미오와 줄리엣 주연 배우들 "15세때 성착취 당해"…' 두 번째 소송 제기

    이슈 

  • 4
    팝타르트의 발명가 윌리엄 포스트, 향년 96세의 나이로 별세

    이슈 

  • 5
    스카이다이버 4명 태운 비행기, 멕시코 해변에 추락…"방문객 1명 사망"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애플 앱스토어에서 갑자기 사라진 "불법 유통 어플" 정체

    이슈 

  • 2
    마블 신작 "판타스틱 4"의 초호화 캐스팅 공식 발표

    이슈 

  • 3
    "미국 캔자스시티 대량 총기난사사건 발생"… 올해 50번째 총기 사건

    이슈 

  • 4
    "아버지 살해 후 폭력 테러 시도 32세 남성", 체포 직전 철조망 넘으려 시도

    이슈 

  • 5
    마릴린 먼로 상대배우 돈 머레이 사망… 향년 94세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