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몰랐죠? 과태료 폭탄!” 운전자들 99%, 갑자기 왜 잡냐 경악할 ‘이 상황’

안수림 에디터 조회수  

시설물 안전점검 규정 강화.
대학교 내 도로 교통안전 의무화.
국토부, 교통사고 예방 기대.


학교 내 도로, 원래는 도로가 아니다?

학교-아파트-단지-도로-도로교통법-과태료-운전자
서울대 도로 예시 – 출처 : 서울시

학교 내 도로는 도로가 아니었다. 업계 전문가들 사이에선 ‘교통안전 무법지대’로 유명했다. 이러한 이유로 오래전 서울대에선 한달 평균 5~6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침범, 과속 등으로 다리가 부러지거나 차를 피하다 폐차를 한 사례도 있을 정도다.

상식적으로 도로교통법 위반이기 때문에 이에 합당한 처벌이 이뤄져야 하지만, 실제론 도로가 아니라는 이유로 처벌할 수 없었다. 음주운전과 무면허의 경우 형사처벌은 가능하지만 면허취소 등은 행정 처분역시 같은 이유로 불가능했다.

앞으로는 교내 도로도 법적으로 인정 받는다

학교-아파트-단지-도로-도로교통법-과태료-운전자
아파트 단지 내 도로 예시 – 출처 : 한국교통안전공단

최근 국토부는 국무회의에서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과 교통안전법 시행령 일부 개정안이 의결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이 중 교통안전법 시행령 개정안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여러 내용 중 교통사고 위험률이 높은 대학교 내 도로의 교통안전 강화 방안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이다.

학교-아파트-단지-도로-도로교통법-과태료-운전자
아파트 단지 내 사고 예시 – 출처 : 한국교통안전공단

고등교육법 제2조에 따른 학교 내 도로를 교통안전법상 단지 내 도로에 포함시키고, 설치·관리 주체를 학교의 장으로 지정했다.

대학교 내 도로의 교통 안전관리를 위해 자동차 통행방법 게시, 교통안전 시설물 설치·관리, 중대 교통사고 발생 시 지자체 통보 등의 의무를 학교의 장에게 부과했다. 이를 무시하면 관리 주체에 과태료가 부과되며, 지자체에서 시설 개선을 권고할 수 있다.

애매했던 아파트 단지 내 도로
의외로 몰랐던 사실

학교-아파트-단지-도로-도로교통법-과태료-운전자
아파트 단지 내 도로 예시 – 출처 : 한국교통안전공단

사실 이번 법 개정 이전엔 아파트 단지 역시 도로로 인정받지 못했다. 일종의 사유지로 본 것이다. 하지만 2022년 도로교통법 개정이후 ‘보행자 보호 의무’가 적용됐다. 서행, 일시정지, 속도제한 등 운전자가 조심해야 할 이유가 생긴 것이다. 

학교-아파트-단지-도로-도로교통법-과태료-운전자
아파트 단지 내 도로 예시 – 출처 : 한국교통안전공단

즉, 이번 법 개정으로 학교 도로 역시 아파트 단지와 같은 자격을 얻게된 셈이다. 단, 차단기가 설치된 단지 내 도로는 여전히 사유지로 볼 여지가 있기 때문에 추가적인 법 개정이 있어야 각종 위반 사항에 대한 처벌이 이루어질 수 있다.

다만, 교통안전 사각지대에 속했던 학교 내 도로의 안전을 강화할 밑바탕을 만들었다는 점에선 충분한 의미를 지닌다.

관련기사

author-img
안수림 에디터
content@capress.kr

댓글0

300

댓글0

[핫클릭] 랭킹 뉴스

  • GV80-SUV-제네시스-판매량-북미-쿠페-GV70-GV60마그마
    "6천짜리 GV80, 벤츠 왜 사" 독일차 찍어누르기 시작한 제네시스 근황
  • 픽업트럭-렉스턴-스포츠-쉐보레-신형-콜로라도-고속도로
    "고속도로에 쫙 깔리겠네" 렉스턴 픽업 털어버릴, 신형 콜로라도 다 팔렸다
  • 쉐보레-올뉴콜로라도-픽업트럭-완판-main
    “당장 계약해야!” 올 뉴 콜로라도, 첫날부터 완판 신화 쓴 이유
  • 기아-kia-EV3-전기차-가성비-CUV-SUV-신차-main
    "현대차 욕 못하겠다.." 북미 예비오너들 싹 쓸어담을 '필살기' 준비중
  • 테슬라-로봇-공장자동화-자율로봇-생산라인-모델Y-기가팩토리
    "이러니 가격 확 낮췄지" 테슬라, 30초만에 신차 뽑는 기술 난리났다!!
  • 트럼프-미국-전기차-내연기관차-포드-현대차-배터리
    "현대차, 미국 갑질 대환장!" 조만간 지옥행 열차 타야 하나 한숨 푹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 “하, 어쩐지 더럽게 막히더라” 극혐급 운전자들, 5배나 최악이었다
    “하, 어쩐지 더럽게 막히더라” 극혐급 운전자들, 5배나 최악이었다
  • 가야할 때를, 그리고 머물러야 할 순간을 아는 ‘5곳’
    가야할 때를, 그리고 머물러야 할 순간을 아는 ‘5곳’
  • 뉴욕에서 휘핑크림 스프레이 구매하는 건 불법?
    뉴욕에서 휘핑크림 스프레이 구매하는 건 불법?
  •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 시술 부작용으로 얼굴 망가졌다고 고백한 미녀 스타
    시술 부작용으로 얼굴 망가졌다고 고백한 미녀 스타
  •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 “하, 어쩐지 더럽게 막히더라” 극혐급 운전자들, 5배나 최악이었다
    “하, 어쩐지 더럽게 막히더라” 극혐급 운전자들, 5배나 최악이었다
  • 가야할 때를, 그리고 머물러야 할 순간을 아는 ‘5곳’
    가야할 때를, 그리고 머물러야 할 순간을 아는 ‘5곳’
  • 뉴욕에서 휘핑크림 스프레이 구매하는 건 불법?
    뉴욕에서 휘핑크림 스프레이 구매하는 건 불법?
  •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 시술 부작용으로 얼굴 망가졌다고 고백한 미녀 스타
    시술 부작용으로 얼굴 망가졌다고 고백한 미녀 스타
  •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너무 예뻐서 드라마 감독이 7살에 데뷔시킨 여배우

추천 뉴스

  • 1
    "미치겠네, 과태료 0원?" 운전자들 '경악'할 교차로 노답 상황

    공감칼럼 

    좌회전-교차로-과태료-사고과실-교통사고-안전운전-초보운전
  • 2
    "하.. 내 차도 쓸려갔네" 정부가 세금써도 3100대 못 지켰다

    공감칼럼 

    침수차-긴급대피알림-정부-폭우-집중호우-도로침수-전기차-폐차-운전자
  • 3
    "아니, 왜 과태료 뻥튀기?" 스쿨존 아닌데, 세금 뜯어먹는 '이곳'

    공감칼럼 

    실버존-교통사고-고령운전-고령보행자-스쿨존-과태료-2배
  • 4
    "전기차 SUV계 혁신" 포르쉐 첫 전기 SUV 마칸, 사전 계약 개시

    쉬운뉴스 

    포르쉐-마칸일렉트릭-전기SUV-사전계약
  • 5
    “기아, 너무 퍼줬네” 역대급 가성비 EV3, 오버스펙 실화냐 난리!

    공감칼럼 

    기아-kia-EV3-전기차-가성비-CUV-SUV-신차-main

지금 뜨는 뉴스

  • 1
    "오토바이 싹 쓸렸다" 시민들, 26만 명 지독하게 신고해 과태료 먹였다

    공감칼럼 

  • 2
    “X욕이 튀어나오네” 휴게소에 '이런 차' 보이면 2백 만원 참교육

    공감칼럼 

  • 3
    "경찰도 못 잡아" 폰 보며 운전, 과태료 면제 조건 '황당'

    공감칼럼 

  • 4
    "서울시 분노 폭발" 운전자들 '인간말종' 제발 신고해달라 오열!

    쉬운뉴스 

  • 5
    "르노 관짝에 못 박혔네" 신형 액티언, 이걸 보고도 안 살 수 있나..

    공감칼럼 

공유하기

0

adsupport@fastviewkorea.com